<Vol. 351> Weekly News Tracking & Commentary > 뉴스레터

본문 바로가기
사이드메뉴 열기

뉴스레터 HOME



<Vol. 351> Weekly News Tracking & Commentary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사무국 댓글 0건 작성일 21-02-08 22:09

본문

::: CONCERT Newsletter :::

conews_img_vol.jpg351
February.2021conews_img_ntt.jpg
[뉴스레터 원본을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.]
conews_img_involve.jpgconews_img_txt.jpg  fb.png  ins.png  conlo.png 

Privacy Column

Global Standard와 정보보호 : 이준호CSO / 한국화웨이

AI 서비스를 위해 반드시 고려할 사항 : 유진호 교수 / 상명대학교

■(개인)정보보호 컴플라이언스 전문가양성과정 10기 교육생 모집 <바로가기>

o 주최/주관 : 한국CPO포럼, 한국침해사고대응팀협의회
o 일시 : 03월 12일(금) 14:00~18:00
o 장소 : 코지모임공간 강남2호점 SPACE 15 (강남역 8번 출구)

■ KISA Report
<바로가기>
CONCERT의 뉴스레터를 널리 알려주세요!

뉴스검색 기간 : 2021.02.01 ~ 2021.02.05
Main News News Tracking Commentary

비대면으로 맞는 두번째 명절…해킹·스미싱 주의보 여전

o "명절 1∼2주 전에 스미싱 활발…청첩장 사칭 최다" (15년 3월)

o 명절 앞두고 택배 가장한 스미싱 주의해야 (18년 9월)

icon_comment.gif 명절마다 끊이지 않는 해킹, 스미싱. 특히 언택트로 인해 온라인 서비스의 사용이 늘어난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주의가 필요합니다.

들숨에 재력을, 날숨에 건강을 얻는 2021년 되시길 바랍니다.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.

 

글로벌 중소기업 CISO, 2021년 보안 전략…보안 '자동화·통합·간편화'에 집중

o 정부 “중소기업 정보보호 안전망 확충 지원” (21년 1월)

o [IT칼럼] 지역 中企 사이버 안전망 구축 시급하다 (19년 7월)

icon_comment.gif상대적으로 제한된 예산과 인원으로 사이버 위협 공격을 막아내려면, 중소기업 CISO는 어떤 전략을 갖고 움직여야 할까?

[2021 보안 담당자 설문조사] 심화되는 랜섬웨어

o 진화하는 랜섬웨어, 기업 노린 신종공격 `주의보` (20년 1월)

o “랜섬웨어 폭증으로 악성메일 전분기 대비 92% 증가” (16년 10월)

icon_comment.gif랜섬웨어, 더 이상 랜덤이 아닌 표적이 되어버린 공격대상
냉철한 판단력 유지하려면?··· 사이버 사고 대응(IR) 팀을 위한 조언

o 사고 대응 계획이 마련돼 있습니까?··· 수립 원칙 9가지 (17년 3월)

o 공격자 전략·전술·절차 예측하고 대응 (18년 3월)
icon_comment.gif평소에 모의 훈련을 통해 다양한 시나리오를 접하며 꾸준히 현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보완한다면 실제 사고 발생 시 정확한 판단과 발 빠른 대처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다.
데이터댐 구멍 막을 보안인력 예산은 '쥐꼬리'

o 정부, 일반 기업 대상 보안 인력·예산 권고 기준 마련 검토 (20년 10월)

o 중소기업, 예산 부족에 보안 제품 신규 도입 고려 못해 (20년 11월)
icon_comment.gif정부의 보안 인력·예산 지원이 늘어나면 이를 바탕으로 정보보안 산업이 확장되고 정보보안 생태계 자체가 선순환을 이루게 될 것이다. 안정적인 보안 속에서 이뤄지는 IT 발전이 진정한 발전은 아닐까?

금융권 정보보호 상시평가제, 4일 시행... 보안 컨설팅 수요 ↑

o 금융사 정보보호 실태 상시평가제 도입… 피드백도 수시로 (20년 12월)

o 최종구 "금융권 정보보호 상시평가제 도입 검토" (17년 12월)

icon_comment.gif정보보호 수준의 체계적인 점검과 국가의 정밀한 모니터링 지원을 통해 금융권의 자체 점검 능력이 향상되어 사고 발생 가능성이 낮아질 것으로 기대된다. 반면, 금융권에 대한 또 다른 이중 규제라는 우려도 존재한다.
 

본 뉴스레터는 수신을 허용한 CONCERT 회원을 대상으로 발송된 것으로 더 이상 수신을 원하지 않을 때에는
info@concert.or.kr로 수신거부를 요청해 주시기 바랍니다
All Rights reserved @CONCERT
본 뉴스레터의 일부 내용은 CONCERT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.

뉴스레터추천하기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